[Research]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광고계동향 기사입력 2018.04.13 12:00 조회 32607
2018 광고회사 현황조사
글·정리 편집부

한국광고총연합회는 지난 2월 21일부터 3월 9일까지 ‘광고회사 현황조사’를 실시했다. 국내 주요 광고회사들의 취급액과 인원현황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광고회사 현황조사’는 국내 광고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그 결과 총 77개사가 조사에 응답했다.

총 77개 광고회사가 응답한 2017년 총 취급액은 15조 2,098억 원으로 광고회사와 매체대행사의 취급액이 중복으로 집계되었으며, 국내와 해외 취급액이 모두 합산된 수치다. 2017년 10대 광고회사 총 취급액은 13조 3,014억 원으로 2016년 대비(12조 9,717억 원) 2.5%p증가한 수치다. 2016년 대비 성장률은 다소 주춤하나 광고시장의 증가세는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2017년 10대 광고회사별 취급액을 살펴보면 제일기획(5조 3,677억 원)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노션 월드와이드(3조 9,426억 원), HS애드(1조 4,518억 원), 대홍기획(9,530억 원), 에스엠 씨앤씨(SM C&C) (구.SK플래닛) (4,923억 원), TBWA KOREA(2,862억 원), 그룹엠코리아(2,378억 원), 레오버넷(2,144억 원), 맥켄에릭슨&유니버설맥켄코리아(1,809억 원), 퓨처스트림네트웍스(1,742억 원)이 뒤를 이었다. <
그래프1>.


총 취급액 대비 10대 광고회사의 취급액 비율은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2017년에는 87.5%로 전년과 유사한 수준을 보이고 있다. <그래프2>.


 

 
10대 광고회사의 2017년 해외 취급액은 7조 8,517억 원으로 2016년 7조 6,542억 원 대비 약 2.6%p 증가했다. 증가세를 보이던 해외 취급액 비중은 2012년 이후부터 60%선을 유지하고 있다.<그래프3>.

2017년 10위권 내 광고회사 종사자의 1인당 취급액은 29.6억 원으로 2014년 이후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였으나 2017년에 30억대 미만으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난다. <그래프4>


 

광고회사의 2018년 현재 인원 변동 현황을 살펴보면 전년도에 비해 인원이 큰 폭으로 증가한 곳은제일기획이 141명으로 가장 많으며, 그룹엠코리아가 37명 증원한 것으로 나타난다.
반면, 금강오길비, 오리콤, 갤럭시아에스엠은 전년 대비 25명 이상의 인원을 감축한 것으로 집계되었으나, 전반적으로 전년 수준을 유지하거나 증원한 회사들이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10대 광고회사의 인원현황을 보면 2018년 현재 인원은 전년도 대비 695명 가량 증가하였으며, 관리/지원/기타 인원이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난다. <그래프5>



 
10대 광고회사의 매체별 취급액 점유율 변화 추이를 살펴보면 전파매체(TV, 라디오)광고 취급 비중이 2016년 보다 2.5%p 줄어든 21.3%, 뉴미디어는 2.9%p 증가한 30.7%로 나타났다. 그 외 매체는 전년과 유사한 수준을 보인다. <그래프6>



 
마지막으로 광고주가 생각하는 광고회사와 광고회사가 생각하는 광고주의 대행사 선정기준 인식을 살펴보았다.
그 결과 광고회사는 ‘뛰어난 크리에이티브’를 최우선으로 꼽은 반면, 광고주는 ‘우수한 광고 전략 및 마케팅 컨설팅 능력’을 가장 중요한 항목이라고 응답했다.
상대적으로 실무팀 구성, 비용절약의식, 다양한 무료 서비스 제공 등의 요소는 광고회사 대비 광고주의 중요도 인식 정도가 높게 나타났다.
<그래프7>












































 
광고회사 ·  현황조사 ·  리서치 · 
이 기사에 대한 의견 ( 총 0개 )
[Interview1] 광고회사에서 햄버거를 판다고? 오래와새·폴트버거
도산공원 근처에 ‘폴트(FAULT)버거’라는 핫한 햄버거집이 생겼는데 광고회사에서 하는 거래! 소문을 듣고 궁금해졌다. 광고회사가 왜 햄버거 가게를 냈을까? 오래와새 윤성호 대표를 만나기까지는 생각보다 어려웠다.
현실과 가상의 경계가 사라진다? 요즘 핫한 ‘메타버스’를 소개합니다!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마스크를 벗고 일상을 이어가는 곳이 있습니다. 그곳은 바로, 2021년 뜨거운 감자로 떠오른 ‘메타버스’인데요. IT 산업뿐 아니라 게임, 엔터, 교육 등 모든 업계가 주목하고 있는 메타버스. 오늘 HS애드 블로그에서는 요즘 핫한 메타버스란 무엇인지, 또 메타버스를 활용한 사례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현실을
[Picturesque] 통계로 보는 배달 음식
1인 가구 하면 1코노미, 셀프 인테리어 등 여러 가지가 떠오른다. 그중 빼놓을 수 없는 게 혼밥과 배달 음식이다. 과거에는 음식점에서 주문 받은 메뉴를 직접 배달하는 방식이 주류를 이뤘지만, 모바일 플랫폼의 발달과 기술 발전으로 인해 최근에는 배달앱을 비롯해 배달 플랫폼이 직접 음식을 만들어 배달하는 서비스까지 등장했다. 그런가 하면 편리함을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로 인해 1인 가구뿐 아니라 다인 가구의 배달 음식 이용률도 점점 늘고 있다. 바야흐로 배달 음식 전성 시대다.
집에서 향기로 즐긴다! 코로나 시대의 홈 프레그런스 시장 강세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몸도 마음도 지치셨을 겁니다. 그래서 최근, 많은 분들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고 집에서 힐링을 즐기고자 다양한 방법을 활용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그중에서도 스트레스를 완화시켜주는 ‘향기 테라피’로 심신의 안정을 찾는 분들의 증가가 특히 두드러집니다.
[광고人] 자이언트 스텝(GIANTSTEP) 하승봉 대표
1998년부터 시작했으니까 올해로 만 15년째입니다. 처음에는 아무 것도 모르고 시작했죠. 영상편집으로 일을 시작했는데 그 당시 가수 서태지, 신승훈의 뮤직비디오를 보면서 ‘언젠가는 나도 그 가수들의 뮤직비디오 작업을 꼭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었어요. 그리고 6년차쯤 되었을 때 실제로 같이 일을 했습니다.
소비자의 뇌가 직접 말하는 광고·브랜드의 비밀
  신문광고를 보고 2초 만에 구매 의향을 밝힌 사람이 40%를 넘었다.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도 무의식으로 정보가 전달된다는 것.   이 책은 뇌과학으로 이러한 사실을 밝혀낸다. 소비자가 광고를 받아들이는 과정을 분명히 알게 된 것이다. 이제 기존 방식으로는 효과적인 광고 집행과 브랜드 전략 수립이 어려워 질 것이다.  저자는 광고인들에게 새로운 광고 조사 방법을 제안한다.
집에서 향기로 즐긴다! 코로나 시대의 홈 프레그런스 시장 강세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몸도 마음도 지치셨을 겁니다. 그래서 최근, 많은 분들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고 집에서 힐링을 즐기고자 다양한 방법을 활용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그중에서도 스트레스를 완화시켜주는 ‘향기 테라피’로 심신의 안정을 찾는 분들의 증가가 특히 두드러집니다.
MZ세대가 조직에서 ‘진짜’ 원하는 것
이경민_마인드루트리더십랩 대표 & 정신과 전문의   2021년 상반기 경영계의 주요 화두 중 하나는 MZ 세대와 성과급 논란이다. 올해 초 한 대기업 직원의 이메일에서 촉발된 성과급 이슈는 이내 대기업 전반으로 확산됐다. 성과급 이슈의 선두에는 MZ 세대가 있다. 이들이 조직의 과반수를 넘어가면서 그동안 관행처럼 참아왔던 성과급 이슈에 대해 반발하기 시작한 것이다.   더 많은 보상이 아닌 더 투명한 기준
운동 삼아, 취미 삼아! MZ세대가 골프장으로 향하는 이유는?
    작년 한 해 코로나19로 실내 활동이 어려워짐에 따라 MZ세대는 맑은 공기를 마실 수 있는 산으로 향했습니다. 최근 이와 비슷한 이유로 골프에 빠진 MZ세대가 늘어나고 있는데요. SNS에 ‘#골프스타그램’을 검색하면 160만 건 이상의 게시물이 뜰 정도로 많은 사람이 골프에 관심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과거 기성세대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골프가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게 된 그 배경은 무엇일
쇼핑의 뉴노멀, 라이브커머스의 시대
 2018년 봄, 이른 휴가를 앞두고 방문한 백화점 면세점에서 라이브 방송을 통해 매장 상품을 소개하고 있는 중국인들을 보며 ‘저렇게도 물건을 팔고 사는구나……’하며 신기해했던 기억이 있다. 그때만 하더라도 라이브커머스는 국내에서 낯선 개념으로 일명 ‘왕홍’이라고 불리는 중국 인플루언서가 라이브를 통해 물건을 판매하는 중국 시장 특유의 독특한 쇼핑 형태로 여겨진 방식이었다.
소비자의 뇌가 직접 말하는 광고·브랜드의 비밀
  신문광고를 보고 2초 만에 구매 의향을 밝힌 사람이 40%를 넘었다.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도 무의식으로 정보가 전달된다는 것.   이 책은 뇌과학으로 이러한 사실을 밝혀낸다. 소비자가 광고를 받아들이는 과정을 분명히 알게 된 것이다. 이제 기존 방식으로는 효과적인 광고 집행과 브랜드 전략 수립이 어려워 질 것이다.  저자는 광고인들에게 새로운 광고 조사 방법을 제안한다.
집에서 향기로 즐긴다! 코로나 시대의 홈 프레그런스 시장 강세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몸도 마음도 지치셨을 겁니다. 그래서 최근, 많은 분들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고 집에서 힐링을 즐기고자 다양한 방법을 활용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그중에서도 스트레스를 완화시켜주는 ‘향기 테라피’로 심신의 안정을 찾는 분들의 증가가 특히 두드러집니다.
MZ세대가 조직에서 ‘진짜’ 원하는 것
이경민_마인드루트리더십랩 대표 & 정신과 전문의   2021년 상반기 경영계의 주요 화두 중 하나는 MZ 세대와 성과급 논란이다. 올해 초 한 대기업 직원의 이메일에서 촉발된 성과급 이슈는 이내 대기업 전반으로 확산됐다. 성과급 이슈의 선두에는 MZ 세대가 있다. 이들이 조직의 과반수를 넘어가면서 그동안 관행처럼 참아왔던 성과급 이슈에 대해 반발하기 시작한 것이다.   더 많은 보상이 아닌 더 투명한 기준
운동 삼아, 취미 삼아! MZ세대가 골프장으로 향하는 이유는?
    작년 한 해 코로나19로 실내 활동이 어려워짐에 따라 MZ세대는 맑은 공기를 마실 수 있는 산으로 향했습니다. 최근 이와 비슷한 이유로 골프에 빠진 MZ세대가 늘어나고 있는데요. SNS에 ‘#골프스타그램’을 검색하면 160만 건 이상의 게시물이 뜰 정도로 많은 사람이 골프에 관심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과거 기성세대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골프가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게 된 그 배경은 무엇일
쇼핑의 뉴노멀, 라이브커머스의 시대
 2018년 봄, 이른 휴가를 앞두고 방문한 백화점 면세점에서 라이브 방송을 통해 매장 상품을 소개하고 있는 중국인들을 보며 ‘저렇게도 물건을 팔고 사는구나……’하며 신기해했던 기억이 있다. 그때만 하더라도 라이브커머스는 국내에서 낯선 개념으로 일명 ‘왕홍’이라고 불리는 중국 인플루언서가 라이브를 통해 물건을 판매하는 중국 시장 특유의 독특한 쇼핑 형태로 여겨진 방식이었다.
소비자의 뇌가 직접 말하는 광고·브랜드의 비밀
  신문광고를 보고 2초 만에 구매 의향을 밝힌 사람이 40%를 넘었다. 주의를 기울이지 않아도 무의식으로 정보가 전달된다는 것.   이 책은 뇌과학으로 이러한 사실을 밝혀낸다. 소비자가 광고를 받아들이는 과정을 분명히 알게 된 것이다. 이제 기존 방식으로는 효과적인 광고 집행과 브랜드 전략 수립이 어려워 질 것이다.  저자는 광고인들에게 새로운 광고 조사 방법을 제안한다.
집에서 향기로 즐긴다! 코로나 시대의 홈 프레그런스 시장 강세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몸도 마음도 지치셨을 겁니다. 그래서 최근, 많은 분들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하고 집에서 힐링을 즐기고자 다양한 방법을 활용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그중에서도 스트레스를 완화시켜주는 ‘향기 테라피’로 심신의 안정을 찾는 분들의 증가가 특히 두드러집니다.
MZ세대가 조직에서 ‘진짜’ 원하는 것
이경민_마인드루트리더십랩 대표 & 정신과 전문의   2021년 상반기 경영계의 주요 화두 중 하나는 MZ 세대와 성과급 논란이다. 올해 초 한 대기업 직원의 이메일에서 촉발된 성과급 이슈는 이내 대기업 전반으로 확산됐다. 성과급 이슈의 선두에는 MZ 세대가 있다. 이들이 조직의 과반수를 넘어가면서 그동안 관행처럼 참아왔던 성과급 이슈에 대해 반발하기 시작한 것이다.   더 많은 보상이 아닌 더 투명한 기준
운동 삼아, 취미 삼아! MZ세대가 골프장으로 향하는 이유는?
    작년 한 해 코로나19로 실내 활동이 어려워짐에 따라 MZ세대는 맑은 공기를 마실 수 있는 산으로 향했습니다. 최근 이와 비슷한 이유로 골프에 빠진 MZ세대가 늘어나고 있는데요. SNS에 ‘#골프스타그램’을 검색하면 160만 건 이상의 게시물이 뜰 정도로 많은 사람이 골프에 관심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과거 기성세대의 전유물로 여겨졌던 골프가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게 된 그 배경은 무엇일
쇼핑의 뉴노멀, 라이브커머스의 시대
 2018년 봄, 이른 휴가를 앞두고 방문한 백화점 면세점에서 라이브 방송을 통해 매장 상품을 소개하고 있는 중국인들을 보며 ‘저렇게도 물건을 팔고 사는구나……’하며 신기해했던 기억이 있다. 그때만 하더라도 라이브커머스는 국내에서 낯선 개념으로 일명 ‘왕홍’이라고 불리는 중국 인플루언서가 라이브를 통해 물건을 판매하는 중국 시장 특유의 독특한 쇼핑 형태로 여겨진 방식이었다.